기분전환

날씨 탓인지 꿀꿀한 기분을 날려 버리고자 회사에 투정을 부렸다.
겨울 바다가 보고 싶다고.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전동진 앞 바다,
파도가 높다

사용자 삽입 이미지
울진 어느 음식점, 서울에서는 못보던 밑 반찬들이 많다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대게, 아주 큰건 아닌데, 속도 알차고 맛이 있다.
개살 뽑아 먹는 법을 알았다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모둠 회, 대개로 배를 채운 후 인데도, 회가 무척이나 맛있었다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대게 껍대기에 위에 비빔밥, 말이 필요없다. ㅎㅎ


나이먹어 부린 투정에 여러 사람이 고생했다.
3.1절 이라 차도 많았고..
감사합니다. 모두. ^_^